회원로그인

HOME > 건강한 생활 > 스트레스
스트레스

스트레스

마음 | 펩타이드의 보편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준남 작성일12-12-15 01:18 조회3,884회 댓글0건

본문

  이와 같이 중요한 펩타이드는 과연 어디서 만들어지는 가에 대하여 알아보기로 한다.
 
  펩타이드가 어디서 만들어지는 가는 굉장히 중요하다. 왜냐하면 인간의 감정이 담긴 펩타이드가 만들어지는 곳에 마음이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많은 펩타이드가 뇌에서 만들어진다. 그 중에서도 뇌하수체에서 가장 중요하고 많은 호르몬인 펩타이드를 만들어 낸다. 
  
  그러나 성호르몬은 남녀의 성 기관(고환, 난소 등)과 부신에서 만들어 내고, 인슐린은 췌장에서 만들어 내고, 혈압을 조절하는 레닌이란 펩타이드는 콩팥에서 만들어 낸다. 뇌 다음으로 많은 펩타이드를 만들어 내는 곳은 위장계통일 것이다. 

  소화기능을 돕는 각종 펩타이드들이 있다. 이와 같이 수많은 쳅타이드가 나오자 자연히 이에 대한 분류가 있게 되었다. 

  각종 호르몬, 신경전도물질, 신경조절물질, 성장요소, 장 펩타이드. 인터루킨, 싸이토킨 등등이다. 이상은 이미 발견된 펩타이드들에 대한 것이고 아직 발견되지 않은 펩타이드들도 다 알아낼 때쯤 되면 우리가 생각하지 않았던 곳으로부터도 펩타이드가 만들어짐을 알게 될 것이다. 

  즉 펩타이드란 몸의 어떤 곳에서라도 만들어질 수 있는 것으로 몸의 기능을 유기적으로 연결시켜 원활한 생리작용이 이루어지게 하는 역할을 갖고 있다고 볼 수 있다. 
  이에 대하여 MIT 대학의 후랜씨스 슈밋 박사는 펩타이드를 정보물질(information substances)이라고 적절하게 명명한 바 있다. 

  정보가 담긴 물질들이 온 몸을 다니면서 생리적인 작업을 하고 있는 것이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