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건강과 두뇌
top
top
HOME > 건강한 두뇌 > 감정이란
감정이란

감정이란

상상과 감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준남 작성일13-12-23 23:50 조회3,603회 댓글0건

본문

    이 차적인 감정은 살아가면서 얻는 경험으로부터 생기게 된다. 예를 든다면, 전에 가보았던 인상깊은 곳을 다시 찾아간다든지, 오래간만에 그리운 사람을 만났을 경우에는 평범하면서도 미묘한 감정에 쌓이게 된다.
     때에 따라서는 언어로는 표현하기 어려운 감정도 있게된다. 이런 감정은 원초적인 감정인 공포와 같은 감정이 작용되는 아믹달라나 전 씽규레잇에서 찾을 수는 없는 감정들인 것이다.

     인간생활로부터 오는 각종의 평범하면서 복잡한 감정들은 비교적 최근에 발달되기 시작한 대뇌피질에서 관장한다고 보아야 할 것이다. 왜냐하면 이런 감정들은 원칙적으로 생존과는 직접적인 상관이 없는 감정들이기 때문이다. 이어서 복잡하지만 평범한 감정들이 발생할 때 이로부터 어떤 행동 및 생리작용이 생길 수 있는지에 대하여 고찰해 보는 것도 흥미로울 것이다.이런 기본적인 사실들을 기초로 해서, 다음과 같은 장면을 상상을 해 볼 수 있다. 
     전에 가 보았던 인상깊은 곳과 오래간 만에 그리운 사람을 만났을 경우를 상정해서 생각해 보기로 한다. 같은 상황을 실지로 대하게 되었을 때와, 다만 비디오를 통한 영상으로만 볼 때의 경우를 비교해 볼 때, 거기에는 분명한 차이점이 있을 것이다. 즉, 실제와 상상에서부터 오는 차이점인 것이다. 

     우리의 두뇌와 몸이 실제와 상상으로부터 오는 신호를 구별해 낼 수 있을지 궁금해지는 것이다.이에 대한 답변은 간단하다. 우리의 두뇌와 몸은 실제와 영상을 구별하지 않는다. 실제이건 영상이건 상관하지 않고, 자동적으로 그 상황에 맞는 감정과 생리작용이 나오게 되는 것이다. 보고싶은 사람을 실제로 만났을 때와 그 사람을 영상으로 만났을 때, 심장이 빨리 뛰고, 피부가 충혈 되고, 입 주변과 눈 주변에 있는 얼굴의 근육들의 작용으로 행복한 얼굴표정으로 바뀌게 된다. 
     마찬가지로 사람이 죽었다는 상황으로 변하게 되면, 심장이 빨리 뛰면서, 입이 마르고, 피부는 창백해지고, 위장이 뒤틀리며, 목과 등의 근육에 수축이 오면서 얼굴표정은 슬픈 모습으로 변하게 될 것이다. 
     
     행복한 장면과 슬픈 장면의 두 가지의 다른 상황에 대한 우리 몸의 반응은 각각 다른 신경 및 호르몬의 작용으로 다른 생리작용이 나오게 된다. 두뇌와 신경계통으로부터 나오는 신경전도물질의 내용이 달라지며, 면역계통의 작용도 이에 맞는 상태로 변하게 될 것이며, 동시에 동맥의 괄약근이 수축하면서 혈압도 올라가며 근육의 수축과 충혈로 해당되는 부위에 통증 및 근육의 긴장이 오게도 되는 새로운 평형(homeostasis)에 들어가게 된다.실제와 영상으로 맞는 상황에 대한 감정과 생리작용에는 차이가 없다는 사실이 설정되었다. 

     그런데 실제와 상상(영상이 아님)의 경우에도 거의 비슷한 감정과 생리작용이 생기게 된다. 여기서 영상법을 쓸 때에도 해당되는 감정과 함께 이로 인한 생리작용이 발생하게 될 수도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우 리의 두뇌와 몸은 항상 같은 상태에 있지않고 항상 새로운 평형을 이루어 가는 동적인 상태에 있다. 
     물주머니를 예를 들어 이해해 보기로 한다. 물주머니의 한 곳을 눌러서 그 곳을 들어가게 만들게 되면, 그 곳으로부터 유래된 물결은 그 물 주머니의 모든 곳에 다 영향을 끼치게 된다. 이런 변화들은 물주머니라는 제한되어 있고 유기적인 공간이기 때문에 발생하는 현상이다. 이 현상은 그 유기적인 공간을 최선의 상태를 유지하려는 기전이 있기 때문에 발생하게 된다. 즉, 평형을 이루게 된다는 뜻이다. 

     인간의 몸에서 발생되는 평형기전에는 감정이 깊숙이 작용한다. 즉 감정은 70% 이상이 물로 되어있는 인간 몸의 평형을 유지하는데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것이다. 이성 하나만으로는 몸 전체에 영향을 미치는 생리작용이 나오기 어렵다. 이성만으로는 몸 전체적으로 발생하는 평형상태를 이룰 수 없고 다만 국소적인 생리작용만 초래할 수 있게된다. 일부가 전체를 대변하고 또 전체는 일부들이 모인 것이라는 전제가 아닌 국소적인 현상만 초래하는 것이 이성인 것이다. 
     반면에 감정은 이성이 해내지 못하는 다른 부분을 채우면서 전체의 균형과 평형을 가져오는 역할을 하고있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